블랙보틀 위스키 한국일본영국 가격비교-가성비 스카치 블랜디드위스키- ­

오랜만에 포스팅해요.이번에최근슈퍼마켓에많이공급되어비교적높은평가를받고있는블랙병가격에대해알려드리겠습니다.​

>

A bottle of the 2013 relaunched Black Bottle. Owners Burn Stewarthave decided to return the brand to its original 1879 roots, including the black glass that gave the blendits name. Withless of a focus on Islay thless thless thless thless thance france flasthance blasthance

>

참고로 영국 현지에서도 18.95 파운드에 팔리고 있는 상품입니다.위키백과에서는 이렇게 설명을 하고 있습니다.블랙보틀(Black Bottle)은 Burn Stewart Distillers가 블랜딩한 스카치 위스키이다. 이 브랜드는 1879년에 처음 소개되었고, Aberdeen 차량의 믹서 Charles, David 및 Gordon Graham이 처음으로 생산하였습니다. 증류소 화재와 그 이후의 사업 판매에 의해, 수년간 쇠퇴해 온 Black Bottle은, 1990년 Islay 싱글 몰트 위스키를 사용한 새로운 브랜드와 함께 활력을 되찾았습니다.고급스럽지는 않지만 나름대로 전통 있는 브랜드였습니다.

>

제조사 홈페이지에 따르면 피트 향강항 아이라산 몰트도 사용하여 이중 숙성된다고 해설하고 있습니다.

>

한국의 이마트 트레이더스에서도 가성비스킷치 위스키라고 홍보하고 있습니다. 상당히 많은 수상 경력도 갖고 있다고 합니다.

>

>

국내 가격은 21,980원입니다.싸네요. 입문용, 기본 데일리급 위스키의 선택 폭이 넓어지는 것은 좋은 일입니다.이번에는 일본 가격입니다.

>

일본은 주세법상 매우 싼 술값을 자랑하던데요.특이하게도, 이 블랙 보틀은 세전 2590 엔으로 비교적 비쌉니다.다른 가게에서 볼 수 없지만, 이 가게의 다른 위스키 가격이 정상이었기 때문에 큰 오차는 없을 것 같습니다.사진 위에 글렌피딕 12년이 3290엔입니다. 한국마트에서는 9900010만 초반 합니다.블랙보틀은 한국 가격이 더 저렴해요.한 병 넣어둬야겠네요.다음에는 시음 후기도 올릴게요